바로가기 메뉴
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외부링크용로고

In brief아모레퍼시픽미술관, 현대미술 소장품 특별전 개최

2021.02.23

[뉴시스] 최지윤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Pinterest

아모레퍼시픽미술관이 8월22일까지 현대미술 소장품 특별전 'APMA, 챕터3–프롬 더 APMA 콜렉션'을 개최한다.

올해 개최하는 아모레퍼시픽미술관 첫 전시다. 세계 현대미술 흐름을 대표하는 소장품을 소개한다. 2019년 2월 첫 현대미술 소장품 특별전 'APMA, 챕터1'과 2020년 7월 고미술을 다룬 'APMA, 챕터2'에 이은 세 번째 소장품 특별전이다. 이전 두 전시에서는 1979년 태평양박물관 개관 후 역사를 함께한 소장품을 소개했다면, 이번에는 기존에 공개하지 않은 현대미술 소장품을 중심으로 관람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한다.

특별전에는 국내외 작가 40여 명이 참가한다. 총 7개 전시실에서 회화, 설치, 조각, 미디어, 공예 등 다양한 장르 작품 50여 점을 선보인다. 1960년대 개념미술부터 지난해 제작한 작품까지 포괄하는 전시를 통해 현대미술 역사와 동시대 미술의 흐름을 확인할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미술관 현문필 학예팀장은 "국제적으로 인정 받고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국내외 작가 작품을 소개한다"며 "아모레퍼시픽미술관 소장품을 통해 동시대 작가들의 신선한 시도를 경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