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외부링크용로고

Episode‘현대 커미션’ 개막… 현대차·영국테이트 미술관 파트너십

2021.10.13

[머니S] 김창성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Pinterest

현대자동차가 영국 테이트 미술관과 장기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현대 커미션: 아니카 이: In Love With The World’를 내년 1월16일까지 연다. 사진은 현대 커미션: 아니카 이: In Love With The World 전시 전경. /사진=Hyundai Commission: Anicka Yi: In Love With The World Tate Modern 2021, Ben Fisher Photography.(현대차)

현대자동차는 영국 테이트 미술관과 장기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현대 커미션: 아니카 이: In Love With The World’가 내년 1월16일까지 열린다고 12일 밝혔다.

현대 커미션은 현대차와 테이트 미술관이 현대미술의 발전과 대중화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4년 체결한 장기 파트너십에 따라 진행되는 대규모 전시 프로젝트다. 테이트 모던의 초대형 전시장 터바인 홀에서 매해 혁신적인 예술 작품을 선보인다.

아니카 이는 예술적 상상력을 통해 과학적 연구에 주목해 실험적인 작품으로 인공지능의 발달, 기후변화, 이주 등에 대한 현대 사회의 다양한 주제를 살펴왔다. 이번 전시를 통해 우리가 갖고 있는 식물, 동물, 미생물, 기계 사이의 개념적 차이를 없애고 융합함으로써 인간으로서 우리의 존재와 우리가 살고 있는 생태계를 다르게 이해하는 것을 제안한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예술가 아니카 이는 이번 현대 커미션을 통해 미래 사회의 다양한 가능성을 살펴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테이트 미술관과 함께 현대사회의 주요 주제를 조명하고 새로운 관점을 발견할 수 있는 경험 확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solrali@mt.co.kr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