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외부링크용로고

People군산 장미갤러리서 하반영 화백 '치유의 장생전'

2021.05.02

[뉴시스] 고석중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Pinterest

전북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장미갤러리는 오는 23일까지 고(故) 하반영 화백의 작품 22점을 공개하는 '치유의 장생' 전시회를 한다.

30일 시에 따르면 하 화백은 한국예총 부회장, 한국예총 전북지회 부지회장 등을 지내고 대한민국 광복50주년 미술부문 대상, 김대중 대통령 표창 등 국내외 다수의 수상과 전시 경력을 지닌 한국의 대표적인 화가였다.

군산에서 유년시절을 보내고 서울과 전주, 해외를 넘나들며 작품활동을 펼치다 1990대에 군산으로 귀향해 지난 2015년 타계 시까지 열정적인 작품활동을 펼쳐왔다.

귀향 후 군산시에 100점의 작품을 기증해 군산시민과 관광객의 문화예술 향유에 이바지하고 있다.

이번 전시 작품은 봄의 신선한 기운을 전하는 '산넘어 새봄이', 어머니의 품에서 치유의 메시지를 전해주는 '어머니의 장생', 웃음의 에너지를 전하는 '우숨소리', '즐거움' 등으로 하 화백이 군산시에 기증한 작품들이다.

박물관관리과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모두에게 예술작품 감상을 통한 위로의 시간을 선사하고자 기증작품 가운데 치유와 위로를 느낄 수 있는 작품들을 위주로 공개하게 됐다"고 했다.

전시와 더불어 장미갤러리 1층에서는 하 화백을 기념하기 위해 생전 화실 내부를 재현한 공간과 화백의 유품, 관련 영상자료 등의 기념공간이 조성돼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9900@newsis.com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