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외부링크용로고

Trend‘따스한 재생’ 강원국제트리엔날레2021, 홍천서 인기몰이

2021.10.08

[뉴스1] 이종재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Pinterest

일주일 간 3000여명 관람객 방문
내달 17일까지 다양한 작품 선보여

강원 홍천에서 개최 중인 ‘따스한 재생’ 강원국제트리엔날레2021.(홍천군 제공) 2021.10.7/뉴스1

강원 홍천에서 열리고 있는 시각예술축제인 ‘강원국제트리엔날레2021’가 주민과 관광객으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

7일 홍천군에 따르면 6일 기준 3000여명의 관람객이 행사장에 방문했다. 연휴기간인 이달 2~4일 사흘간 관람객은 2400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강원국제트리엔날레2021은 ‘따스한 재생’을 주제로 지난달 30일부터 내달 17일까지 39일 간의 일정(매주 화요일 휴관)으로 홍천군 옛 탄약정비공장과 와동분교, 홍천미술관, 홍천중앙시장에서 개최되고 있다.

행사에는 총 39개국 104개팀 139명의 아티스트가 참가해 126점의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행사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장소별 한 회당 인원을 제한해 사전 시간 예약제로 운영 중이다.

허필홍 군수는 “올해는 전국 최초 3년 주기 순회형 시각예술제인 강원국제트리엔날레가 홍천에서 개최되는 마지막 해”라며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게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강원 홍천에서 개최 중인 ‘따스한 재생’ 강원국제트리엔날레2021.(홍천군 제공) 2021.10.7/뉴스1

leejj@news1.kr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