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외부링크용로고

In brief신안 압해도 저녁노을미술관서 '애기동백꽃 회화전'

2020.12.02

[뉴시스] 박상수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Pinterest

4일부터 내년 2월7일까지…13명 작가 43점 전시

[신안=뉴시스] 1004섬 애기동백꽃 전시회 포스터. (사진=신안군 제공) 2020.12.01. photo@newsis.com

전남 신안군은 4일부터 내년 2월7일까지 압해도 천사분재공원내 저녁노을미술관에서 '애기동백꽃 회화전'을 연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전시에는 지난해 전시를 열었던 허주 강종렬 작가를 비롯해 우암 박용규 화백, 목판화의 대가 홍선웅 등 13명의 작가 작품 43점이 전시된다.

이번 전시에 맞춰 새롭게 제작된 작품이 대부분이나 오랫동안 동백을 그린 작가들의 애장품도 포함돼 있다.

'바다 위 천사의 정원'이란 주제의 이번 전시는 회화, 판화, 사진, 영상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애기동백에 대한 예술적 가치를 높이고자 기획됐다.

전통목판화연구자이자 목판화의 대가로 널리 알려진 홍선웅 작가가 출품한 '산다화'는 애기동백의 또 다른 이름이기도 하다.

'국토' 연작으로 한라에서 백두까지 한반도 일대를 목판에 담아온 김억 작가는 미지의 공간인 신안을 새롭게 만나 섬과 애기동백 신작을 선보인다.

저녁노을미술관 설립에 큰 역할을 한 우암 박용규 화백도 10m에 이르는 대작을 새롭게 제작해 전시한다.

박우량 군수는 "겨울꽃의 대명사인 애기동백 개화에 맞춰 관람객에게 1만8000그루의 애기동백과 예술로 꽃피운 작품을 관람하는 특별한 추억을 선사하고자 이번 전시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한편, 전시회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SNS 채널을 통해 온라인 큐레이팅 서비스도 제공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parkss@newsis.com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