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외부링크용로고

In brief서울 예술의전당,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020.12.02

[뉴스1] 박정환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Pinterest

확진자 동선 공간의 사용 중지 및 폐쇄조치
필수인원 제외한 전직원 재택근무 실시

서울 서초구 서초동 예술의전당 전경 © News1

예술의전당(사장 유인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1일 밝혔다.

해당 직원은 예술의전당 오페라하우스에 근무하고 있으며 지난 11월30일 오후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는 현재 거주지 보건소에서 역학 조사를 받고 있다.

현재 예술의전당은 필수인원을 제외한 전직원에 대한 재택근무를 실시하고 있으며 확진자와 접촉한 직원들은 1일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조치했다. 검사 결과는 2일 오전에 나올 예정이다.

예술의전당은 확진자 동선을 파악해 해당 공간의 사용 중지 및 폐쇄 조치를 실시했으며 1일 오전부터 사용자 동선에 대해 자체 방역을 시행했다.

또한 입주단체 및 임대업체 사용공간을 포함해 전 공간에 대해 전문방역업체의 방역을 추가로 시행했다고 덧붙였다.


art@news1.kr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