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외부링크용로고

In brief서울함공원에 미디어월 설치…나들이·야경 명소로

2020.11.19

[뉴스1] 전준우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 Pinterest

서울함공원 미디어월(서울시 제공).© 뉴스1

오는 22일 개장 3주년을 맞이하는 서울함공원이 야간 나들이 명소로 거듭난다.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서울함공원에 12×2.2m 규모의 미디어월을 설치했다고 19일 밝혔다.

미디어월은 빛을 활용한 이야기 콘텐츠와 미술 작품을 상영하는 미디어갤러리, 시민 참여형 포토존, 서울시 주요 행사·정책 홍보 등에 활용된다.

현재는 코로나19 관련 캠페인, 계절과 예술을 주제로 한 영상이 매일 일몰 후부터 오후 9시까지 상영되고 있다.

서울함공원은 퇴역 군함 3척을 활용해 조성한 서울시 최초의 함상공원이다. 낮에는 해군 함정 관람과 병영체험 등을 통한 나들이 명소로, 야간에는 야외 문화예술 공간으로 시민에게 휴식과 영감을 주는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기봉호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서울함공원 미디어월을 통해 시민들이 보다 가까이에서 문화 예술을 누릴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junoo5683@news1.kr

최상단으로